덴마크 왕실 공식 맥주 칼스버그(Calsberg)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한국에서 스포츠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수입 맥주 전문 유통기업 비어케이는 25일 밝혔다.

칼스버그는 수원 삼성 블루윙즈(K리그 클래식)와 함께 본격적으로 관중이 몰리는 가정의 달을 기점으로 브랜드를 알릴 예정이다. 특히 이색적인 대형 LED 캔 광고를 국내에 선보인다. 대형 LED 캔 광고는 마치 진짜 거대한 캔처럼 보이기 때문에 관중들의 주목을 집중시킬 수 있는 시각적 효과와 동시에 각종 동영상 송출 또한 가능하여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과 볼거리를 선사한다.

비어케이 관계자는” 따뜻해지는 날씨에 점점 스포츠 현장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남에 따라 관객들을 대상으로 칼스버그를 집중적으로 소개하고자 이번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축구에 대한 사랑이 남다른 브랜드인 만큼 올해는 다양한 방식으로 국내 축구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해로 브랜드 출시 170주년을 맞은 칼스버그는 리버풀, 아스날 FC 후원 등 적극적인 스포츠 마케팅 활동을 통해 축구와의 인연이 깊은 맥주라고 할 수 있다. 그렇기에 K리그에서의 행보가 기대된다.

한편 덴마크 왕실이 직접 관리하는 왕실 공식 지정 맥주인 칼스버그는 유럽지역을 넘어서 전 세계 150여 개국으로 수출하는 맥주 시장 선도 브랜드이다. 칼스버그 특유의 아로마틱 홉의 진한 맛은 상쾌한 목넘김에 깊은 향미를 더해주어 맥주 마니아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박영웅 기자

yeongung98@siri.or.kr

[2017년 4월 25일, 사진 = lowestofttownfc.co.uk]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