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와이번스

SK 와이번스가 창단 이래 두 번째로 홈 관중 100만 명을 돌파했다.

9(), 인천 SK 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22,031명의 관중이 입장해 2018시즌 누적 관중 1,014,812(평균 14,293)을 기록, 71경기 만에 100만 관중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 시즌 같은 기간 대비 평균관중은 17%, 관중 수입은 22% 늘어난 수치다.

SK의 홈 100만 관중 돌파는 2012년 이후 두 번째이다. SK는 지난 2012915()에 열린 KIA전에서 인천 연고 팀 사상 최초로 단일 시즌 100만 관중을 돌파한 바 있다.

100만 관중 돌파에 대해 류준열 SK 와이번스 대표이사는 야구장에 찾아오신 모든 팬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다가오는 포스트시즌에서도 팬 여러분들과 함께 가을의 비상을 이뤄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18.10.9.

김민재 기자 mj99green@siri.or.kr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