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 Photo

보스턴 레드삭스가 미국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29일(한국 시각), LA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월드시리즈 5차전에서 보스턴은 LA 다저스를 5-1로 꺾으며 우승을 확정했다. 2013년 우승 이후 5년 만의 우승이다.

LA 다저스는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준우승에 머물며 아쉬움을 삼켰다.

보스턴은 5차전 선발로 나온 LA의 클레이튼 커쇼를 상대로 1회부터 홈런을 기록하며 기선을 제압했다.

다저스도 데이비드 프리스가 1회 말 솔로 홈런을 기록하며 추격했지만 거기까지였다.

보스턴은 커쇼에게만 홈런 3개를 기록하는 등 맹타를 휘둘렀지만, 다저스의 타선은 침묵했고 결국 5차전마저 보스턴이 승리로 가져오며 시리즈 전적 4승 1패로 우승을 확정했다.

류현진은 2차전 원정경기에서 한국인 최초 월드시리즈 선발로 나섰지만, 4자책점 패전 투수가 되는 등 보스턴의 우승을 막지 못했다.

2018.10.29.

김민재 기자 mj99green@siri.or.kr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