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호의 라리가 데뷔는 아쉽지만 조금 더 미루어졌다.

16일에 2018-2019 라리가 16라운드가 스페인 세비야의 라몬 산체스 피스후안에서 열렸다. 이날 백승호가 속해 있는 스페인 라리가 지로나 FC와 세비야가 경기를 가졌다.

전반전에 세비야가 공격을 몰아쳤지만 지로나도 팽팽히 맞서며 전반전을 잘 버텼다. 그러다 후반 10분 바네가에게 페널티킥을 내주며 1점을 허용했고 9분 후 세비야에게 추가골을 내주며 점수 차가 벌어졌다.

지로나의 에우제비오 사크리스탄 감독은 이후 두 명의 선수를 교체 투입시켰다. 그런데 교체 투입된 둠비아 들어간 지 10분 만에 갑작스럽게 부상을 당하면서 알렉스 그라넬이 투입되었다. 이로써 백승호의 출전이 무산되었다.

리그 9위를 달리던 지로나는 이날 세비야와의 경기에서 2 대 0을 패하면서 승점 21로 10위로 내려갔고 세비야는 선두 FC 바르셀로나와 같은 승점인 31점으로 리그 2위가 되었다.

백승호의 라리가 데뷔는 다음을 기약하게 되었다.

 

신재석 기자
tlswotjr0406@siri.or.kr
[2018년 12월 16일, 사진 = 대한축구협회]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