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출처 라이엇 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 개발 유통사 라이엇 게임즈는 16일 오후 5시 SK 텔레콤 T1과 진에어 그린윙스의 첫 경기를 시작으로 ‘2019 스무살우리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이 본격적으로 개막한다고 밝혔다.

2019 LCK 스프링은 서울 종로 소재의 그랑서울 3층 롤파크 내부에 있는 ‘LCK 아레나’에서 진행되며, 라이엇 게임즈가 최초로 LoL 전용 경기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스플릿을 맞아 새로운 볼거리와 개막전 관람객 선물을 준비했다.

개막전 경기 관람객들에게는 지난해 ‘LoL 월드 챔피언십’ 오프닝 무대에서 공개돼 전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LoL 가상 걸그룹 ‘K/DA’의 달력을 선물로 제공한다. 전문 코스프레 팀인 ‘스파이럴 캣츠’ 등의 코스튬 플레이어들도 현장에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2019 LCK 스프링 개막전은 ‘SK텔레콤 T1’과 ‘진에어 그린윙스’ 간 대결이, 두 번째 경기는 오후 8시부터 ‘담원 게이밍’ 대 ‘젠지 이스포츠’의 대진으로 펼쳐진다. 두 경기 모두 400석씩 총 800석의 티켓이 단 2분 만에 매진되며 LCK에 대한 높은 관심과 기대를 입증한 바 있다.

 

박서영 기자 vermut0@naver.com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