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I = 대전, 현계원 기자] 한화 이글스가 시즌 2 번째  홈경기 매진을 기록했다.

한화이글스가 어린이날인 5월 5일(일) 2019시즌 홈경기에서 2 번째 매진(1만 3000석)을 기록했다. 한화이글스는 이날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KT위즈전에 앞선 오후 1시 20분 매진을 달성했다. 이날 매진에 따라 한화이글스는 홈에서 열린 18경기에 16만 5220명의 관중을 동원, 9179명의 평균관중을 기록중이다.

한화이글스는 이날 ‘키즈데이’를 열고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오전 11시 30분부터 장외무대 앞에는 어린이용 바이킹, 회전목마 등의 놀이기구를 설치, 미니 테마파크를 조성했다. 또 사전 선정된 키즈클럽 회원들이 시구와 시타, 애국가제창, 장내 아나운서 등을 맡아 실력을 뽐낸다. 이 밖에도 이성열, 박주홍, 노시환 등이 어린이팬을 대상으로 사인회를 진행하기도 했다.

한화이글스는 앞으로도 다양한 팬 친화적 프로그램과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경기력으로 성원에 보답해 나갈 방침이다.

현계원 기자

gyewon@siri.or.kr

[2019.05.05, 사진 = 한화 이글스 제공]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