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I = 대전, 현계원 기자] kt의 내야수 강민국(27, kt 위즈)이 5회 교체됐다.

강민국은 5일 대전 한홰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경기에서 9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했다.

5회초 공격에서 안타를 기록한 강민국은 1루까지 전력 질주를 하다가 허벅지에 통증을 호소했다. 강민국은 1루에 도착한 뒤 대주자 심우준으로 교체됐다.

강민국은 이번 시즌 6경기에서 타율 0.306, 4 안타, 2 타점을 기록했다.

현계원 기자

gyewon@siri.or.kr

[2019.05.05, 사진 = kt 위즈 제공]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