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I = 춘천 송암, 안희성 기자] 짜릿한 역전승의 주인공이 된 강원FC의 박창준이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강원FC는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2019 하나원큐 K리그1 20라운드 경남FC와의 경기에서 2대1 역전승을 거두었다.

이날 짜릿한 역전승의 주인공이 된 박창준은 경기 후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경기 총평에 “전반기에 부상으로 인해 경기를 못 뛰어서 선수들에게 미안했지만, 후반기 들어서 경기를 뛰면서 선수들에게, 팬들에게 조금이나마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김병수 감독에 용병술에 대한 질문에 “제가 빠르기 때문에 그 점을 이용했다”고 말했다. 이어 도움을 기록한 장면에 대한 질문에 “공을 살릴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박창준은 이어 앞으로에 각오에 대한 질문에 “팀에 도움이 되도록 한 발 더 뛰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병수 감독의 조력자의 의미에 대한 질문에 “선수들의 장단점이 달라 서로 보완해주고, 서로의 장점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안희성 기자 (heeseong@siri.or.kr)

[2019.7.12,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