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지 e스포츠는 오는 11월 9일(토)에 개최하는 ‘젠지콘’ 행사에 삼성전자가 지원한다고 31일 발표했다.

‘젠지콘’은 2019년 한 해 동안 치열한 경쟁과 승부를 펼친 오버워치 리그의 서울 다이너스티 및 젠지 소속 e스포츠 선수들과 이들에게 아낌없는 성원과 애정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기획된 팬 페스티벌로, 서울 성수동에 위치 복합문화공간 에스팩토리에서 진행된다.

젠지콘에서는 팬들이 직접 참여하는 PUBG 아마추어 토너먼트 대회도 진행되며 최상의 게이밍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삼성전자의 다양한 SSD 및 포터블 SSD 제품들, 게이밍 모니터 체험존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아놀드 허 젠지 e스포츠 한국지사장은 “팬들이 주인공인 젠지콘 행사에 삼성전자가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젠지뿐 아니라 e스포츠 업계의 확장력은 삼성전자를 비롯한 파트너사들이 함께할 때 극대화된다. 젠지콘을 통해 파트너사들과 젠지 팬들이 직접 교류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한편 젠지콘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지정 예매처 예스 24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페스티벌 티켓 예매는 10월 30일(수)부터 오픈했으며 입장권은 9,900원, 전체 패키지 티켓은 12만 1천원이다.

박서영 기자 vermut0@siri.or.kr

[2019-10-30, Photo = 젠지 e스포츠]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