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TOURISM

Home EVENT&TOURISM
이벤트 & 투어리즘

[아시안컵] F조의 젊어진 최강자, ‘아시아의 자존심’ 일본

2000년 이후 일본축구의 상승세는 심상치가 않다. 일본은 1992년 아시안컵 첫 우승 이후 2000년, 2004년 그리고 2011년까지 우승하며 아시아의 최강자로 군림해왔다. 이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e스포츠] “우리 팀 맏형은 75세” 60~70대 노인들 게임 대최 참가 증가…노인들의...

노인들이 달라지고 있다. 컴퓨터 앞에 않아 헤드셋을 통해 소통하고, 현란한 손놀림으로 키볻와 마우스를 두들기면서 e스포츠에 뛰어드는 것이다. 평균 은퇴 나이가 25세일정도로 변화가 빠른 이 업계에서,...

[아시안컵] E조의 다크호스, ‘숨은 우승후보’ 사우디

누가 사우디를 우습게 보는가? 사우디아라비아는 역사는 이전 월드컵 이후로 다시 시작되고 있다. 그들은 월드컵 본선 직행 티켓을 손에 넣으며 자신들의 부활을 알렸다. 출전한 월드컵에서...

[아시안컵] D조의 에이스를 넘어, ‘아시아 TOP’ 이란

이란은 명성과 실력은 사실상 아시아의 탑 클래스(TOP class)라고 봐도 무방하다.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에서 10득점 2실점에 6승 4무라는 경이로운 성적표를 기록하며 월드컵을 조기에 확정지었다....

최근기사

2

시리특집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