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홍시후와 국가대표 나상호가 성남에서 만난다

0
성남FC가 국가대표 나상호의 영입을 추진하고 있다. FC도쿄에서 뛰고 있는 국가대표 공격수 나상호가 성남FC에 6개월간 단기 임대로 합류한다. 광주금호고와 단국대를 거쳐 2017년 K리그2 광주FC에서 데뷔한...

선수 홍정호와 감독 모라이스 퇴장, 전북의 시즌 첫 패배

0
전북이 개막 이후 첫 패배를 기록했다. 30일 오후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4라운드 강원FC와 전북현대의 경기에서 강원이 1-0으로 승리했다. 전반 15분 만에 전북은...

‘영건 화수분’ 삼성 라이온즈, 희망이 보인다

0
삼성 라이온즈의 젊은 투수진들의 활약이 심상치 않다. 삼성 라이온즈의 초반 페이스는 그리 좋지 않다. 팀타율은 0.250으로 리그 8위를 기록하고 있고 팀 순위는 리그 7위이다....

과연, 김연경 선수의 다음 행선지는?

0
한국 여자 배구 간판이라고 불리는 김연경(32) 선수가 소속팀 터키 엑자시바시 비트라를 떠난다. 지난 21일(한국시간) 엑자시바시 구단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고마워요, 김연경’이라는 제목에 글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