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대회 기념주화 예약 접수 기한이 늘어났다.

평창 올림픽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지난 9월 26일부터 10월 7일까지 예정됐던 평창 기념주화 선착순 예약접수 마감 기한을 1주일 더 연장해 오는 14일까지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애당초 조직위는 국내 선착순 예약 접수가 끝나면 남은 물량을 해외에 배정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국내 판매를 1주일 더 연장했다. 조직위는 이에 대해 “평창 대회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과 붐 조성을 위해 더 많은 국민들이 기념주화를 소장할 수 있도록” 연장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장된 기념주화 예약 접수는 지정 금융기관 전국지점과 판매대행사인 풍산화동양행을 통해 접수 가능하다.

조성룡 기자

댓글달기: 스포츠 산업에 대한 혜안을 나눠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