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rry Redknapp은 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는 프리미어 리그에서 역사적으로 가장 불황기에 처해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전 토트넘 홋스퍼 FC와 웨스트 햄 유나이티드 FC이었던 그는 군나르 솔샤르를 옹호하며 그가 다룰 수 있는 선수들은 어느 곳에 있든 훌륭한 역할을 할 것이라 하며, 유나이티드의 고민은 비난받는 관리자의 책임은 아니라고 하였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는 일요일 웨스트 햄 유나이티드 FC와의 경기에서 2대 0으로 패하며 폭 넓은 비난을 받고 있다.

전 감독이었던 호세 무리뉴는 경기가 끝난 뒤에 말하길, 그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의 감독직에서 떠난 후로 그 팀에서 발전을 볼 수 없다고 했으며, 반면 충격과 공포에 휩싸인 Roy Keane는 그의 결과와 능력이 향상되지 않는다면, 그의 직업은 위험에 처할 거라고 솔샤르 매니저에게 경고해왔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는 이번 시즌에서 2승, 2무, 2패의 성적을 기록했고, 8골을 득점 했는데, 그의 라이벌이었던 맨체스터 시티 FC는 왓포드 FC와의 경기에서 8대 0으로 이겼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