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I=김민재 기자] 드디어 관중으로 꽉 찬 야구장의 모습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KBO는 오는 11월 1일부터 시작되는 포스트시즌에서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100%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이는 정부가 발표한 단계적 일상회복 1단계 방침에 따른 것이다. 정부는 스포츠 관람 시 전체 수용규모의 50%만 입장시키거나, 접종 완료자 전용 구역 운영 시 100% 입장시킬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KBO가 이번 포스트시즌에 일명 ‘백신 패스’를 도입키로 한 것이다.

경기장에는 백신 2차접종 후 2주 경과자, 48시간 내 PCR 검사 음성 확인자, 18세 이하, 불가피한 사유로 인한 미접종자만 입장할 수 있다. 이들은 입장 시 증빙자료를 제시해야 한다.

또한 경기장 내 취식도 가능해져 경기를 관람하며 ‘치맥’도 즐길 수 있을 전망이다. 단, 실내 경기장인 고척 스카이돔에서는 취식이 불가하다. 육성응원 또한 장소 불문하고 여전히 허용되지 않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