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I=이형빈 기자] 앤서니가 골든스테이트의 팀 이름이 변경돼야 한다고 말했다.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의 카멜로 앤서니가 지난 9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팀 이름을 바꿔야 한다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는 글을 올렸다. 앤서니가 이러한 주장을 펼친 이유는 무엇일까?

그 이유는 아메리카 원주민과 관련이 있다. 앤서니는 골든스테이트가 사용하고 있는 ‘워리어스’라는 명칭이 아메리카 원주민을 떠올리게 하는 이름이라며, 골든스테이트뿐만 아니라 이와 같은 내용을 담고 있는 미국 프로스포츠팀이 모두 명칭을 바꿔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그가 글에서 언급한 팀은 총 6개로, 골든스테이트를 포함해 NHL의 시카고 블랙호크스, MLB의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그리고 NFL의 워싱턴 레드스킨스와 캔자스시티 치프스다.

워싱턴과 클리블랜드는 향후 팀 명칭을 변경할 것이라고 선언했고, 특히 워싱턴은 현재 새롭게 사용할 이름을 구상 중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다른 4팀은 팀 명칭 변경안과 관련된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이형빈 기자(cenraven@siri.or.kr)
[20.07.10, 사진 = NBA 공식 홈페이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