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매치 대표팀

[SIRI=신민철 기자]  벤투호의 6월 A매치 경기 상대가 확정되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오는 6월 브라질, 칠레, 파라과이 대표팀을 초청해, 국내에서 A매치를 진행한다고 4일 발표했다.

협회의 발표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6월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브라질과의 첫 평가전을 가지고 6일과 10일에 칠레와 파라과이 대표팀을 각각 상대한다. 칠레전과 파라과이전이 열릴 장소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이번 A매치 평가전은 2022 카타르 월드컵을 대비해 남미권 국가들이 포진 되었다. 아마도 우리 한국과 같은 H조에 속해있는 우루과이의 영향이 큰 것처럼 보인다.

우루과이는 남미예선 3위로 월드컵 진출을 확정한 국가이며, 우리나라의 월드컵 첫 경기 상대이기도 하다. 이러한 점에서 볼 때 이번 A매치 평가전은 월드컵을 대비한 훌륭한 모의고사가 될 전망이다.

한편 6월 A매치 경기들은 TV조선, 쿠팡플레이에서 생중계될 예정이며, 티켓 판매 일정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스포츠미디어 시리(Sport Industry Review & Information)

신민철 기자(alscjf924@naver.com)

[2022.05.05, 사진 = KFA 공식 홈페이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