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공식 홈페이지

[SIRI=김민재 기자] 토끼가 3마리나 놓였다.

손흥민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선수’ 후보에 올랐다. 13일,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2021/22시즌 올해의 선수 후보를 공개했다.

총 8명 중 손흥민이 토트넘 소속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는 맨체스터 시티의 주앙 칸셀루와 케빈 더브라위너를 포함해, 무함마드 살라와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이상 리버풀), 부카요 사카(아스널), 재러드 보엔(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제임스 워드 프라우즈(사우샘프턴)가 손흥민과 함께 후보로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공식 SNS

한편, 손흥민은 살라와 함께 리그 득점왕도 노리고 있다. 지난 아스널전에서 1골을 추가한 손흥민은 리그 21골째를 기록했다. 득점 선두인 살라와는 1골 차이다.

프리미어리그는 최다 득점자가 여러 명일 경우, 우열을 가리지 않고 최다 득점자 모두를 득점왕으로 선정한다.

토트넘의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진출 여부도 또 하나의 관심사이다.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가능한 리그 4위 자리를 놓고 경쟁 중인 아스널과의 맞대결에서 대승을 거두며 승점 1점 차로 맹추격 중이다.

챔피언스리그 진출과 득점왕 경쟁, 그리고 올해의 선수 후보까지. 손흥민이 3마리의 토끼 중 과연 몇 마리를 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츠미디어 시리(Sport Industry Review & Information)

김민재 기자(minjae@siri.or.kr)

[2022.05.14. 사진=각 출처 참조]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